2
months ago
NEWS > FASHION

Supreme 초창기 제품이 대량으로 경매에 올라왔다

1980년대 말부터 각종 워크 웨어와 밀리터리 웨어를 생산해온 브렌츠 스포츠웨어(Brents Sportwear)에서 자사가 제작한 슈프림(Supreme)의 초창기 제품들을 대거 경매에 올렸다.

슈프림이 처음 모습을 드러낸 1990년대 초·중반부터 98년까지 생산품을 만날 수 있는 이번 경매는 셔츠와 치노 팬츠, 진, 후드 등 총 아홉 가지 빈티지 제품에 의류마다 재치있는 설명이 곁들여져 있어 재미를 더하고 있다. 현재 가장 큰 인기를 누리고 있는 아치 로고 후디는 300달러에서 시작해 경매가가 무려 천 달러 넘게 치솟았다. 한국 시각으로 내일 새벽 4시면 경매가 종료되니 이전과는 차원이 다른 슈프림 의류를 손에 넣고 싶다면 발 빠르게 움직이자.

Brents Sportwear 공식 웹사이트

chosen1
백윤범 / Chosen1
Web: https://instagram.com/CHSN01
E-mail: CHSN01@visla.kr

Rep. Jeju Breakers/Visla Magazin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