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
months ago
NEWS > ETC

Aphex Twin의 트랙 ‘Windowlicker’를 삽입한 영국 공익 광고

영국 교통부가 운전 중에 휴대 전화 사용의 위험을 알리고자 흥미로운 안전 운전 캠페인 영상을 발표했다. 젊은 층의 운전자에게 경각심을 주기 위해 제작된 “THINK! Pink Kittens film”은 그 유쾌한 분위기에 걸맞게 퍼렐 윌리엄스(Pharrell Williams)의 트랙 “Happy” 뮤직비디오를 감독한 크리에이티브 그룹 ‘We Are From LA’가 그 감각을 녹여 냈다.

한 가지 주목할 것은 전자음악 장인으로 불리는 아펙스 트윈(Aphex Twin)이 1999년 발표한 트랙, “Windowlicker”가 배경으로 깔린다는 사실. 최근 nts 라디오 외 그간 뚜렷이 드러나는 활동이 없었지만, BGM으로나마 그의 자취를 느낄 수 있다는 점 역시 이 캠페인의 묘미 중 하나다. 예술적인 감각이 결합한 이 캠페인 영상은 지금껏 누구나 할 수 있는 지루한 이야기, 고루한 캠페인 영상을 이토록 재미있고 세련되게 풀어낼 수 있다는 가능성을 시사한다. 이런 감각적인 영상을 누가 그냥 지나칠 수 있을까. 천천히 감상해보자.

영국 교통부 공식 웹사이트

visbin
이철빈 / visbin
Web: https://www.instagram.com/visbin/
E-mail: visbin28@visla.kr

visbin world from 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