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lood Orange의 유려한 “I know” 뮤직비디오

[Freetown Sound] 앨범으로 아름다움이란 무엇인지 다시 한 번 상기시켜준 블러드 오렌지(Blood Orange = Dev Hynes)가 최근 “I Know” 뮤직비디오를 공개했다. 블러드 오렌지 본인과 여성 필름 메이커 트레이시 안토노폴로스(Tracy Antonopoulos)가 공동 제작한 뮤직비디오는 이전부터 그가 선보인 작업의 연장선으로, 뉴욕 기브니(Gibney) 댄스 센터 내 스튜디오에서 샌프란시스코 발레단 여성 발레 댄서, 마리아 코체트코바(Maria Kochetkova)와 호흡을 맞췄다. 검은색의 마리아, 순백색의 하인즈가 유려한 안무와 함께 균형을 이루는 무대를 직접 감상해보자.

Blood Orange 공식 웹사이트

Kwon
one of visla.

RECOMMENDED PO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