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immy Edgar와 Machinedrum의 공동 프로젝트, J-E-T-S의 데뷔 앨범 [ZOOSPA]

 

미국 디트로이트 출신 프로듀서 지미 에드가(Jimmy Edgar)와 노스캐롤라이나 출신의 프로듀서 머신드럼(Machinedrum)은 각자 출신지는 달라도 전자음악에 깊은 관심을 보이며 이른 나이부터 활동하기 시작했다는 사실 그리고 전자음악의 중심지로 불리는 베를린에서 활동했다는 공통적인 이력을 가지고 있다. 또한, 이들은 20년 전 마이애미의 레이블 머크(Merck)에서 우연히 만나 우정을 쌓아 올렸다고. 옷깃만 스쳐도 인연이라는데, 이 둘의 만남은 우연 아닌 필연이었을 것이다. 그리고 2012년, 이들은 프로젝트 J-E-T-S를 결성하고, 무척이나 바쁜 각자의 행보 속에서도 꾸준히 작업을 이뤄왔다.

그런 J-E-T-S가 마침내 첫 번째 스튜디오 앨범 [ZOOSPA]를 다가올 5월 24일 발표할 예정이다. 앨범 [ZOOSPA]는 지미 에드가와 그래픽 아티스트 필라 제타(Pilar Zeta)가 함께 설립한 ‘울트라매직(Ultramajic)’에서 공개될 예정으로, 렌더링된 초현실적 커버아트에서부터 레이블 울트라매직의 독창적인 색체가 잔뜩 묻어나온다. 또 앨범에 포진된 피처링 아티스트는 기대감을 자아내는 데 부족함이 없다. 특히 지미 에드가와 꾸준한 협업을 이룬 던 리차드(Dawn Richard)가 참여하며 이목을 집중시킨다. 최근 앨범 [New Breed]에서 Sci-Fi 사운드와 R&B의 교차 지점을 만들어 낸 던 리차드. 앨범에 수록될 머신드럼의 색깔이 짙은 트랩 베이스 트랙 “POTIONS” 또한 훌륭히 소화한다.직접 확인해보자.

[ZOOSPA] Tracklist 

1. Fauna Sauna
2. Potions feat. Dawn Richard
3. Fire Fly
4. Look Out feat. Kingjet
5. Lotus HD
6. Play feat. Mykki Blanco
7. Real Truth feat. Tkay Maidza
8. Ocean Ppl feat. Rochelle Jordan
9. Hyper Hibernate
10. Q Natural
11. Team Effort
12. Water And Stone

Ultramajic 공식 밴드캠프 계정

Machinedrum의 청초한 싱글, “Hype Up”

머신드럼(Machinedrum)이 새로운 싱글 “Hype Up”을 닌자튠(Ninja Tune)을 통해 발표했다. 노스캐롤라이나 출신 프로듀서 머신드럼의 커리어는 2001년 앨범 [Now You Know]로 시작되었다. 그 뒤로도 수많은 족적을 남겼는데 특히 2011년, 레이블 플레닛 무(Planet Mu)를 통해 공개한 [Room(s)]와 2013년 닌자튠(Ninja Tune)에서 발표한 [Vapor City]는 샘플러를 기반으로 덥(Dub), 풋워크(Footwork), 드럼 앤 베이스(Drum&Bass)를 앞세워 혼잡한 도시의 삶을 반영한 듯 준엄하면서도 냉소적인 사운드 스케이프를 연출해 큰 찬사를 받았고, 2016년에는 [Human Energy]로 UK 베이스와 웡키(Wonky)를 향유하는 스펙트럼까지 발휘했다.

지난 17일 발표된 “Hype Up”은 [Human Energy]의 연작으로, 투 스텝(Two -Step) 비트를 중추에 두고 반복적 코드 진행의 신스 튠에 이펙트를 덧입혀 다채로움을 더한다. 마디를 잇는 공백에는 키치함을 한껏 머금은 샘플러를 다양하게 나열해 마치 벚꽃이 흩날리듯, 청초한 봄날을 연상시킨다. 아쉽게도 이미 꽃잎은 모두 떨어져 분홍 꽃밥만 남아있지만, 여전히 따뜻한 요즘 날씨에 잘 어울릴 전자음악이 될 테니 직접 감상해보자.

Machinedrum 공식 사운드클라우드 계정

프로듀서 Machinedrum의 새로운 레이블 ‘IAMSIAM’

실험적인 전자음악을 좇는 프로듀서 머신드럼(Machinedrum)이 얼마 전 레이블 ‘IAMSIAM’을 런칭했다. 그는 2001년 데뷔 앨범 [Now You Know]을 발매한 뒤로, 클래식한 어쿠스틱 사운드와 정교하고 복잡한 전자음악과의 조화를 추구해왔다. 특히 2013년에는 베를린 기반의 테크노 레이블 울트라매직(Ultramajic)의 초창기 멤버로 활동하면서 자신의 이름을 더 널리 알렸다. 동시에 지미 에드가와 함께한 프로젝트 ‘JETS’의 이름으로 발매한 앨범 [The Chants]는 아날로그 드럼 사운드와 다채로운 코드를 사용하며 진면목을 보여준 결과물. 닌자 튠(Ninja Tune)에서 활동하며 선보인 앨범 [Human Energy]도 그 연장선에 있을 것이다.

레이블의 첫 릴리즈로 공개된 싱글 곡 “How U Want It”은 토론토 출신의 보컬리스트 로셸 조단(Rochelle Jordan)이 함께했다. 빠른 BPM 곡에 얹혀진 감미로운 목소리는 마치 90년대 R&B로 회귀하는 듯하면서도 미래 우주여행을 떠나는 듯한 오묘한 경험을 선사한다.

IAMSIAM 공식 사운드클라우드 계정

Jesse Boykins III의 새 싱글 “Show Me Who You Are”

머신드럼(Machinedrum)과 제시 보이킨즈(Jesse Boykins III)가 만났다. 4월 22일에 발매될 제시 보이킨즈의 새 앨범 [Love Apparatus]의 수록곡 “Show Me Who You Are”이 최근 자신의 사운드클라우드를 통해 공개됐다. 곡의 시작부에서 박수 소리에 가까운 808 드럼이 청자를 뿌연 안개 속으로 인도하고 신시사이저가 이내 몽롱한 분위기를 만들어낸다. 제시 보이킨즈의 목소리에 빠져들 때 쯤이면 혼(Horn)이 울려 퍼지며 완벽히 트랙에 잠길 수 있도록 도와준다. 제시 보이킨즈와 머신 드럼은 단계적으로 청자를 자신들의 세계로 끌어들이고 당신이 누군지 끊임없이 묻는다. 직접 감상해보자.

Jesse Boykins III 사운드 클라우드 계정 (https://soundcloud.com/jesseboykinsiii)