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성을 위한 스테디셀러의 변화, Nike Air Force 1 Reimagined

에어 포스 1(Air Force 1)은 특별한 설명이 필요 없을 정도로 잘 알려진 나이키(Nike)의 대표 스니커 중 하나다. 나이키는 최근 에어 포스 1 리이매진드(Reimagined) 컬렉션을 새로이 전개, 여성을 위해 변형된 에어 포스 1 모델을 꾸준히 공개 중이다. 세이지(Sage), 제스터(Jester)와 같은 모델이 그것으로, 올 2019년 가을 나이키는 또 다시 세 가지 형태의 에어포스 모델을 발매한다.

‘에어 포스 1 쉐도우(Air Force 1 Shadow)’는 이중으로 디자인된 디테일과 레이어 조각이 더해진 모양이 가장 큰 특징. 올 한해 선풍적인 인기를 끈 사카이 LDV 와플(sacai LDV Waffle) 혹은 몇몇 제품에서 보았던 더블 스우시가 인상적인 제품이다. 또한 이번 제품군 중 가장 흥미로운 형태를 보이는 ‘에어 포스 1 쉘(Air Force 1 Shell)’은 나이키의 방수 후드 재킷 쉘 재킷에서 영감을 얻었으며 추위와 습기를 막을 수 있게 조절할 수 있는 끈, 반투명 외관과 그라데이션 효과를 준 스우시의 변화가 흥미롭다. 스니커와 부츠의 경계를 보여준 많은 제품 중 가장 돋보이는 디자인이 아닐까. 에어 포스 1 리플렉티브는 스니커의 혀 부분에 3M 반사 소재를 활용해 변화를 주었다.

에어 포스 1 및 나이키 스포츠웨어 프로덕트 디렉터인 조지 라보시에(George Labossiere)는 에어 포스 1은 단순 스니커를 넘어 신는 이들의 유대감과 관심사를 확인할 수 있는 문화요소라고 말한다. 힙합 컬처를 대표하는 스니커에서 여성과 새로운 세대를 위해 끊임없이 진화하는 에어 포스 1의 변신을 환영하자.

Nike 공식 웹사이트

Jangstersf
VISLA의 파운더이자 디렉터. 간단한 글을 기고하며 VISLA의 전반적인 운영에 관여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