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iko Kostadinov x ASICS 캠페인 영상과 함께 GEL-Kiril 공개

햇수로 3년째 협업을 이어가고 있는 아식스(Asics)와 키코 코스타디노브(kiko kostadinov)가 이번에는 젤-키릴(GEL-Kiril) 3종을 공개했다. 발매 예정된 제품은 장장 18개월 동안 제작되었으며, 프리 FW 프레젠테이션에서 처음으로 선보였다. 제품은 아식스 특유의 뭉툭한 실루엣에 키코 코스타디노브만의 감각으로 과감한 색상과 고광택 격자무늬를 더해 스포티한 무드를 강조한다. 더불어, 지난 협업 제품인 젤 소켓(GEL Sokat)에서 어퍼를 장식하던 대형 아식스 로고가 이번에는 신발 뒤축에 삽입되었으며, 미드솔에는 플라이트폼(FlyteFoam) 쿠션을 배치했다.

젤 키릴을 조명하는 3분 남짓의 캠페인 영상에서 제품을 착용한 등장인물들은 눈밭에서 무거운 타이어와 씨름하고, 격투기를 한다. 그뿐만 아니라 악기를 연주하고, 신발을 신고 물에 발을 담근 채 노래하고, 헤엄치며, 재기발랄한 춤을 추기도 한다. 이처럼 다양한 행동을 취하는 여러 인물이 등장하는 이유는 협업 신발의 활동성과 기능성을 자연스럽게 강조하기 위함으로 보인다. 또한 영상은 불, 물, 눈 등 다양한 배경을 담는데, 이는 제품이 방수, 방한 기능을 탑재해 어떤 환경에서도 실용성과 그 성능을 잃지 않는다는 의미를 함축적으로 보여준다.

키코 코스타디노브는 이번 협업을 통해  ‘아식스는 달리기, 운동복 개발의 선구자다. 함께 작업한 최초의 외부 디자이너로서 우리의 실루엣과 단독 유닛을 선보이게 되어 너무 행복하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그들의 매 협업 제품은 대담하고 혁신적인 디자인으로 빠른 품절에 이어 높은 리셀 가격을 기록하는 중이다. 구매 시기를 번번이 놓쳐 중고시장을 헤매던 이들이 이번에는 시기를 놓치지 않길 응원하며, 제품은 2월 8일 한화 약 27만 원에 판매할 예정이니 출시일을 주목해 보길 바란다.

Kiko Kostadinov 공식 인스타그램
Asics 공식 인스타그램

RECOMMENDED PO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