러시아 시장 전면 철수를 선언한 Nike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 이후 구글(Google), 맥도날드(McDonalds) 등 글로벌 업체들이 연이어 러시아 시장 철수를 선언한 가운데, 최근 세계 최대 스포츠웨어 브랜드인 나이키(Nike) 역시 행렬에 동참했다.

지난 23일 (현지 시각), 나이키는 공식 성명을 통해 “나이키는 러시아 시장을 떠나기로 결정했다”라고 밝혔다. 나이키는 지난 3월 3일부터 러시아 내 모든 매장 100여 곳의 영업을 중단한 바 있는데, 이번 성명을 통해 사업을 완전히 접을 것으로 결정한 것이다. 이들은 “향후 몇 달간 책임 있게 사업을 축소하면서 우리 직원들을 전적으로 지원하는 데에 우선순위를 둘 것”이라고 덧붙였다.

해외 매체 로이터(Reuters)에 따르면 러시아와 우크라이나 시장의 매출은 나이키 전체 매출의 1%도 안 된다고 한다. 즉, 브랜드의 이번 철수는 러시아의 경제적 소외에 힘을 보태는 상징적인 조치에 가깝다는 분석이다.

한편, 이에 맞서 러시아는 자국에서 철수하는 서방 기업의 자산을 압류하고, 형벌을 부과하는 등의 새 법안을 추진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Nike 공식 웹사이트


이미지 출처 |  Getty / Jorge Sanz / SOPA Images / LightRocket

RECOMMENDED POST

2022.06.27

Heritage Floss 이윤호

번거롭더라도 원단부터 디자인까지, 모든 것을 도맡아서 의류를 제작하는 헤리티지 플로스(Heritage Floss)의 디렉터, 이윤호와의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