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
days ago
NEWS > ETC

샐러드 재료 자체 생산 계획을 발표한 IKEA

지난 2014년 국내에 진출한 스웨덴 출신의 가구 업체 이케아(IKEA). 세계 최대 가구업체라는 명성에 걸맞게 이케아는 어마어마한 양의 자원을 소비하는 것으로도 유명한데, 실제로 2012년에는 세계에서 생산되는 목재 중 1%가 이케아 가구에 쓰인다는 통계가 나오기도 했다. 기업의 몸집이 점점 불어나면서 높아지는 고객들의 기대치를 의식한 것일까, 이케아는 최근 지속 가능한 발전에 관한 다양한 계획을 발표했는데, 이 중 이케아 샐러드를 위한 재료를 매장에서 직접 생산할 예정이라는 내용이 포함되어 있어 고객의 눈길을 끌고 있다.

이케아의 발전 계획 중 가장 주요한 내용은 내년까지 기업 운영에 필요한 모든 에너지를 재생가능 에너지로 대체하겠다는 것과 목재를 최대한 지속 가능한 방법으로 공급하겠다는 것. 이 바람직한 포부의 일부분을 담당하고 있는 이케아의 샐러드 관련 계획은 순환농법 시스템을 제공하는 본비오(Bonbio)와 함께 진행될 예정으로, 컨테이너 형태의 수경 재배식 농장을 각 매장에 설치해 필요한 채소를 매장에서 직접 재배하게 된다. 실제로 몇 개의 해외 매장에는 이 재배 시스템이 이미 시범적으로 운영되고 있다고.

레스토랑에서 발생하는 음식물 쓰레기를 퇴비로 재활용하고, 특수 컨테이너를 사용해 물 사용량을 90퍼센트가량 줄일 수 있는 것 또한 이 시스템의 장점이다. 이 같은 과정을 통해 한 컨테이너가 매일 생산해내는 채소의 양은 무려 15~20kg. 고객들의 입장에서는 신선한 샐러드를 먹을 수 있고, 기업의 입장에서는 비용을 절감하고 기업에 대한 소비자들의 인식을 개선할 수 있어 더할 나위 없이 좋은 계획이다.

지난달 15일, 전 세계 100여 국에서는 기후변화 대책 마련을 촉구하는 청소년들의 시위가 동시다발적으로 일어났다. 이를 최근 패션계의 페이크 퍼 트렌드와 함께 볼 때, 다음 세대의 인식 속에는 지속가능성이 새로운 ‘쿨’로 자리 잡아가는 듯하다. 그런 의미에서 이케아의 이번 계획은 시대의 요구에 훌륭하고 ‘쿨하게’ 반응한 좋은 본보기가 되지 않을까.

IKEA 공식 웹사이트
Bonbio 공식 웹사이트

ghdtlrrla5
김홍식 / Lokakih
Web: http://instagram.com/lokakih
E-mail: hskim_0207@hotmail.com

glorify, glorif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