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 첫 EP 앨범 [PINE] 공개

지난 12월 17일, 신예 아티스트 CHE가 첫 EP [PINE]을 공개하며 자신만의 독창적인 음악 세계를 처음 선보였다.

근 1년 사이 발매된 국내 힙합 & 알앤비 음반들을 꾸준히 체크해 온 이들에게 CHE의 이름은 낯설지 않을 것. 소금, 그리즐리, 글로잉독 등의 음반에 크고 작게 참여해 온 그는 낮은 목소리와 서정적인 음악성으로 국내 리스너들에게 강렬한 인상을 남겼다. 처음 목소리를 드러낸 지 약 1년 만에 마침내 발매된 EP에서 그가 노래하는 주제는 마치 굵은 소나무처럼 뿌리를 단단히 박고 위를 향해 뻗어 나가는 CHE 자신. 수록곡 ‘SLEEP’, ‘Bright’, ‘흉터’, 그리고 ‘기다리게 해서 죄송해요, Natural’까지 그가 전하고자 하는 것은 고뇌와 아픔을 위로하고 더 밝은 내일을 향해 나아가자는 성숙한 희망의 메시지다.

앨범을 장식한 화려한 참여진 또한 인상적이다. 솔로 아티스트 수민, 소금, 비와이, 그리고 밴드 SURL의 설호승까지, 각 트랙의 완성도를 높이기 위한 세심한 피쳐링 아티스트 활용은 분명 눈여겨볼 만한 점이다. 그 어느 때보다 어두웠던 2020년, 그 끝을 향해 나아가는 바로 지금 듣기에 가장 적합한 앨범일지 모른다. 우선 위에 공개된 타이틀곡 “SLEEP” 뮤직비디오를 시작으로 CHE의 목소리에 귀를 기울여 보도록 하자.

CHE 인스타그램 계정
EGO GROUP 공식 인스타그램 계정


이미지 출처│EGO GROU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