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상 초유의 기부, ‘이건희 컬렉션’이 대중에게 공개될 예정

이건희 삼성그룹 회장이 별세한 이후 국내는 물론, 세계에서도 유례를 찾기 힘든 상당한 규모의 예술품 기증을 앞두고 많은 이들이 주목하고 있다. 일명 ‘이건희 컬렉션’이라는 2만 3000여 점의 예술품은 그가 평생 모은 미술 작품이며 삼성그룹의 사회 환원 계획에 따라 시민들의 품에 돌아갈 예정이다.

기부가 예정된 작품들의 금액은 금전적인 가치만 해도 약 15~16조 원인 것으로 알려졌는데, 문화재적 가치가 상당해 국보 14건과 보물 46건이 포함되어 있어 그 가치는 상상을 뛰어넘을 것이란 예상. 황희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은 직접 성명을 내며 “예술성, 사료적 가치가 높은 예술품을 대규모로 기증한 사례는 해외에서도 극히 드물다. 해당 예술품들은 6월부터 전시를 시작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앞으로 접해볼 수 있는 ‘이건희 컬렉션’ 중에는 이중섭, 박수근과 같은 국내 예술가의 작품들이 있고 일부 작품에는 지역적 특징을 가진 예술품이 포함된 점을 고려해, 해당 지역의 미술관에 전해질 예정이어서 서울 외 지역에 있는 시민들도 쉽게 접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다만 대규모의 작품 기증이라 담당 미술관들은 관리 방안을 고심하고 있다.


이미지 출처 | KBS

RECOMMENDED POST

2021.05.06

Heritage Floss 이윤호

번거롭더라도 원단부터 디자인까지, 모든 것을 도맡아서 의류를 제작하는 헤리티지 플로스(Heritage Floss)의 디렉터, 이윤호와의 인터뷰.